기사검색

아이브, 8월 美 음악 페스티벌 ‘롤라팔루자 시카고’ 출격..글로벌 대세 입증

첫 월드투어부터 해외 페스티벌 참석까지, 독보적 존재감 자랑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동제 기자
기사입력 2024-03-20

▲ 아이브, 美 ‘롤라팔루자 시카고’ 출격 <사진출처=Lollapalooza>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20일 "'MZ 워너비 아이콘' 그룹 아이브(IVE / 안유진, 가을, 레이, 장원영, 리즈, 이서)가 세계 최대 규모의 음악 페스티벌 출연하며 글로벌 대세로 존재감을 뽐낸다"고 밝혔다.

 

롤라팔루자가 19일(이하 현지시간) 공식 SNS를 통해 발표한 바에 따르면, 아이브는 오는 8월 1일~4일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그랜트 공원에서 열리는 '롤라팔루자 시카고(Lollapalooza Chicago)'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롤라팔루자'는 1991년부터 미국 시카고를 본거지로 매년 여름 개최되는 대규모 야외 음악 축제로 연평균 170여 인기 그룹이 초청돼 하루 10만명, 나흘간 총 40만명에 달하는 관객을 끌어모은다. 팝, 록 등 인기 있는 대중음악 장르를 아우르는 페스티벌로 폴 매카트니(Paul McCartney), 메탈리카(Metallica), 콜드플레이(Coldplay) 등이 무대에 선 바 있다. 

 

처음으로 '롤라팔루자'에 참여하게 된 아이브는 본거지인 시카고에서 무대를 꾸민다.

 

이날 발표된 '롤라팔루자 시카고' 라인업에 따르면, 이번 공연에는 아이브 외 시저(SZA), 타일러 더 크리에이터(Tyler, the Creator), 블링크 182(Blink 182) 등이 참여한다. 세계적인 뮤지션들 사이에서 아이브는 K팝의 위상을 높일 예정이다. 

 

▲ 아이브, 美 ‘롤라팔루자 시카고’ 출격 <사진출처=Lollapalooza>  © 브레이크뉴스



아이브는 지난 13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기아 포럼(Kia Forum)에서 첫 번째 월드투어 '쇼 왓 아이 해브'(IVE THE 1ST WORLD TOUR ‘SHOW WHAT I HAVE’) 미주 공연을 성황리에 시작했다.

 

지난 1월 첫 번째 영어 싱글 '올 나이트(All Night)' 발매 이후 별도의 프로모션 진행과 미국 정식 데뷔가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임에도 불구하고 아이브는 미주 투어의 첫 시작부터 아레나 공연장 입성은 물론, 매진을 기록하며 현지에서의 인기를 다시 한번 증명했다. 

 

이후 포트워스, 애틀랜타, 로즈먼트, 뉴어크에서 미주 투어의 열기를 이어갈 아이브는 '롤라팔루자 시카고' 출연까지 확정 지으며 본격적인 글로벌 행보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국내를 넘어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아이브는 데뷔 2주 만에 미국 빌보드(Billboard) 차트에 진입한 것을 시작으로 발매한 음원 '일레븐(ELEVEN)', '러브 다이브(LOVE DIVE)', '애프터 라이크(After LIKE)' 등으로 각종 빌보드 차트에서 1년이 넘는 기간 동안 차트에 머무르는 호성적을 기록했고, 미국 시사 전문지 '타임(TIME)', '포브스(Forbes)', '그래미(GRAMMYS)', 영국 음악 매거진 'NME'에서는 앞다퉈 아이브를 극찬하며 앞으로의 가능성에 대한 기대를 내비쳤다. 

 

한편, 아이브는 첫 번째 월드투어 '쇼 왓 아이 해브'를 통해 미주 6개 지역에서 팬들과 만나고 있다. 20일(현지시각)에는 포트워스의 디키즈 아레나(Dickies Arena)에서 공연을 펼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ve participates in the US music festival ‘Lollapalooza Chicago’ in August, proving to be a global trend

 

From the first world tour to attending overseas festivals, boasting an unrivaled presence

 

 

Reporter Park Dong-je of Break News = On the 20th, the agency Starship Entertainment said, "'MZ Wannabe Icon' group IVE (Ahn Yu-jin, Ga Eul, Lay, Jang Won-young, Liz, Lee Seo) will appear at the world's largest music festival and show off their presence as a global trend." He said.

 

According to Lollapalooza's announcement on the official SNS on the 19th (local time), Ive will be included in the lineup for 'Lollapalooza Chicago', which will be held at Grant Park in Chicago, Illinois, USA from August 1st to 4th. Raised it.

 

'Lollapalooza' is a large-scale outdoor music festival held every summer in Chicago, USA since 1991. An average of 170 popular groups are invited each year, attracting a total of 100,000 audiences per day and 400,000 over four days. It is a festival that encompasses popular music genres such as pop and rock, and artists such as Paul McCartney, Metallica, and Coldplay have performed on stage.

 

Ive, who is participating in 'Lollapalooza' for the first time, will perform on stage in Chicago, his hometown.

 

According to the 'Lollapalooza Chicago' lineup announced on this day, in addition to Ive, SZA, Tyler, the Creator, and Blink 182 will participate in this performance. Ive plans to raise the status of K-pop among world-class musicians.

 

On the 13th (local time), Ive successfully began his first world tour 'IVE THE 1ST WORLD TOUR 'SHOW WHAT I HAVE' in the Americas at the Kia Forum in Los Angeles, USA. .

 

Despite the lack of separate promotions and an official debut in the US since the release of his first English single 'All Night' in January, Ive not only entered arena venues from the beginning of his US tour, but also recorded sold-out performances. He once again proved his popularity in the local area.

 

Ive, who will continue his American tour in Fort Worth, Atlanta, Rosemont, and Newark, has also confirmed his appearance in 'Lollapalooza Chicago' and is planning to accelerate his global move.

 

Ive, who is attracting attention not only in Korea but also around the world, entered the US Billboard chart just two weeks after his debut, and released music tracks such as 'ELEVEN', 'LOVE DIVE', and 'After Like'. (After LIKE)', etc., achieved excellent results by staying on the charts for over a year on various Billboard charts, and was featured in the US current affairs magazines 'TIME', 'Forbes', 'GRAMMYS', and the UK. Music magazine ‘NME’ praised Ive and expressed expectations for his future potential.

 

Meanwhile, Ive is meeting fans in six regions of the Americas through his first world tour, 'Show What I Have'. They will perform at Dickies Arena in Fort Worth on the 20th (local time).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