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이정재 주연 ‘스타워즈’ 시리즈 ‘애콜라이트’, 2차 티저 포스터·예고편 공개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오는 6월 5일 글로벌 동시 공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동제 기자
기사입력 2024-03-20

▲ ‘애콜라이트’, 2차 티저 포스터 <사진출처=디즈니+>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0일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는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애콜라이트>가 오는 6월 5일 글로벌 동시 공개를 확정한 가운데, 2차 티저 포스터와 ‘마스터 솔’ 이정재의 강렬한 등장을 알리는 티저 예고편을 전격 공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고 밝혔다.[원제: THE ACOLYTE / 연출: 레슬리 헤드랜드 / 출연: 아만들라 스텐버그, 이정재, 매니 자신토, 다프네 킨 외 / 제공: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지난 19일 <애콜라이트>의 1차 티저 포스터가 공개와 동시에 국내외를 뜨겁게 달구며 폭발적인 화제를 모았다. 핏빛으로 물들여진 광선검의 충격적인 비주얼은 전 세계 팬들의 궁금증을 자극하며 기대감을 한껏 높였다. 

 

이어 20일 공개된 2차 티저 포스터는 이전과 정반대되는 분위기로 다시금 시선을 집중시킨다. 먼저 저물어가는 빛을 바라보고 있는 누군가의 장엄한 뒷모습이 호기심을 일으킨다. 마치 앞으로 다가올 어둠의 세력을 예고, 불안한 기운이 감도는 분위기로 시선을 압도한다. 

 

이와 함께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전설적인 제다이 ‘마스터 솔’로 돌아온 이정재의 강렬한 내레이션으로 시작되며 보는 이들의 몰입도를 배로 더한다. 

 

‘마스터 솔’이 “눈을 감아라. 눈은 때론 거짓을 보여준다. 그대로 믿어선 안 돼” 라며 어린 제자들에게 가르침을 주는 장면은 곧 고 공화국 시대의 황금기를 뒤덮을 어둠과 보이지 않는 적들의 침입을 예고하는 듯 해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특히 얼굴을 가린 채 등장한 정체를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인물(아만들라 스텐버그)과 압도적인 힘을 지닌 또 한 명의 제다이(캐리 앤 모스)가 펼치는 숨막히는 결투가 강렬한 긴장감을 선사해 눈길을 끈다. 

 

▲ ‘애콜라이트’, 2차 티저 예고편 <사진출처=디즈니+>  © 브레이크뉴스



이어진 장면에서는 전대미문의 제다이 연쇄 살인이 벌어지고 있음을 암시, 사건의 실마리를 쫓으려는 ‘마스터 솔’의 모습이 비춰지며 은하계를 드리운 어둠에 대한 궁금증을 극대화한다.

 

이 과정에서 의문의 인물과 마주한 ’마스터 솔’의 결투부터 보이지 않는 적들과 벌이는 엔딩 장면 속 광선검 액션까지, 이번 작품에서 단연 주목해야 할 점은 배우 이정재가 한국 배우 최초 <스타워즈> 시리즈에 입성해 광선검 액션을 선보인다는 것이다. 

 

앞서 이정재는 “광선검을 처음 잡았을 때 무척 가슴이 벅찼다”라고 밝힌 바 그간 다양한 액션 연기를 몸소 완벽히 소화했던 그이기에 새롭게 선보일 제다이 마스터 역에 더욱 기대감이 높아진다. 

 

뿐만 아니라 예고편 속 광활하게 펼쳐지는 <스타워즈>의 새로운 세계관과 최초로 그려지는 고 공화국 시대의 모습 역시 이목을 집중시키게 충분하다. 

 

연출을 맡은 레슬리 헤드랜드 감독은 “스타워즈의 우주를 파헤치고 싶었다. 악당의 관점에서 제가 너무나 사랑하는 세상의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고 전한 만큼 시리즈 사상 처음 다뤄지는 시대를 배경으로 지금껏 본 적 없는 장르와 세계관을 담은 이야기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오는 6월 5일 글로벌 동시 공개되는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애콜라이트>는 루카스 필름의 새로운 오리지널 시리즈로 <스타워즈: 에피소드 1 – 보이지 않는 위험>의 100년 전, 고 공화국 시대 말기를 배경으로 은하계의 어두운 비밀과 새롭게 떠오르는 다크사이드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이번 작품은 에미상 후보에 올랐던 시리즈 <러시아 인형처럼>의 레슬리 헤드랜드가 연출을 맡았다. 이밖에 <스타워즈> 명작들에 참여한 제작진이 함께 하며 새롭지만 ‘스타워즈’ 고유의 레거시를 이을 예정이며 <겟 아웃>, <어스>의 음악 감독이 참여 소식을 알려 기대감을 높인다. 

 

여기에 에미상 개최 이래 한국인 최초로 제74회 에미상 TV부문 남우주연상을 수상하고 <오징어 게임>과 <헌트>로 K-콘텐츠의 돌풍을 일으킨 주역 이정재가 출연하며 <당신이 남긴 증오>, <헝거게임> 아만들라 스텐버그, <퍼펙트 스트레인저스> 매니 자신토, <히스 다크 마테리얼>, <로건> 다프네 킨, <퀸 앤 슬림> 조디 터너 스미스, < 애나 만들기> 레베카 헨더슨, <러시아 인형처럼> 찰리 바넷, <1917>, <더 킹: 헨리 5세> 딘-찰스 채프먼, <매트릭스> 캐리 앤 모스 등 할리우드 대표 명작에서 열연을 펼친 배우진이 역대급 앙상블을 예고한다. 

 

한편,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애콜라이트>는 오는 6월 5일 1,2회 에피소드를 동시 공개하며 거대한 이야기를 시작할 예정이다. 디즈니+ 단독 공개.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tar Wars’ series ‘Acolyte’ starring Lee Jung-jae, 2nd teaser poster and trailer released

 

Disney+ original series to be released simultaneously globally on June 5th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On the 20th, Walt Disney Company Korea said, “With the Disney+ original series <Acolyte> confirmed to be released simultaneously globally on June 5, the second teaser poster and the strong appearance of ‘Master Sol’ Lee Jeong-jae are being released. “We are raising expectations by releasing the teaser trailer.” [Original title: THE ACOLYTE / Director: Leslie Headland / Cast: Amandla Stenberg, Jungjae Lee, Manny Jacinto, Dafne Keen, etc. / Provided by: Walt Disney Company Korea ]

 

As soon as the first teaser poster for <Acolyte> was released on the 19th, it became a hot topic both at home and abroad. The shocking visual of the blood-stained lightsaber stimulated the curiosity of fans around the world and raised expectations.

 

The second teaser poster, released on the 20th, once again focuses attention with an atmosphere completely opposite to the previous one. First, the majestic back of someone looking at the setting light arouses curiosity. It overwhelms the gaze with an atmosphere of uneasiness, as if foreshadowing the coming forces of darkness.

 

The teaser trailer released along with this begins with an intense narration by Lee Jung-jae, who has returned as the legendary Jedi ‘Master Sol’, doubling the viewer’s immersion.

 

‘Master Sol’ said, “Close your eyes. Eyes sometimes show lies. The scene in which he instructs his young disciples by saying, “You must not believe it as it is,” heightens the tension as it seems to foretell the darkness that will soon cover the golden age of the late Republic and the invasion of invisible enemies.

 

In particular, the breathtaking duel between an unknown, mysterious person (Amandla Stenberg) who appears with her face covered and another Jedi (Carrie-Anne Moss) with overwhelming power attracts attention as it provides intense tension.

 

In the subsequent scene, it is implied that an unprecedented Jedi serial murder is taking place, and ‘Master Sol’ is shown trying to chase down the clues to the case, maximizing curiosity about the darkness that shrouds the galaxy.

 

In this process, from the duel between Master Sol, who faces a mysterious person, to the lightsaber action in the ending scene with invisible enemies, the thing to note in this work is that actor Lee Jung-jae is the first Korean actor to enter the <Star Wars> series. The idea is to show off lightsaber action.

 

Lee Jung-jae previously said, “I was very excited when I first held the lightsaber,” and since he has perfectly performed various action scenes, expectations are even higher for his new role as a Jedi Master.

 

In addition, the vast new world view of <Star Wars> and the first depiction of the Old Republic era in the trailer are enough to attract attention.

 

Director Leslie Headland, who was in charge of directing, said, “I wanted to delve into the Star Wars universe. As he said, "I wanted to tell the story of the world I love so much from the perspective of a villain," it is expected that it will present a story with a genre and world view that has never been seen before, set in an era that is covered for the first time in the series' history.

 

The Disney+ original series <Acolyte>, which will be released simultaneously globally on June 5th, is a new original series from Lucasfilm, set 100 years before <Star Wars: Episode 1 – The Phantom Menace>, at the end of the High Republic era, in the galaxy. It is a work that tells the story of dark secrets and the emerging dark side.

 

This work was directed by Leslie Headland, who directed the Emmy Award-nominated series “Like Russian Doll.” In addition, the production team that participated in the <Star Wars> masterpieces will be present and continue the new but unique legacy of ‘Star Wars’, and the music director of <Get Out> and <Us> will raise expectations by announcing their participation.

 

In addition, Lee Jung-jae, who became the first Korean to win the Best Actor Award in the TV category at the 74th Emmy Awards since the Emmy Awards were held and who created a sensation in K-content with <Squid Game> and <Hunt>, appears in <The Hatred You Left> and <Hunger>. Game> Amandla Stenberg, <Perfect Strangers> Manny Jacinto, <His Dark Materials>, <Logan> Dafne Keen, <Queen and Slim> Jodie Turner Smith, <The Making of Anna> Rebecca Henderson, <Like Russian Doll> The cast of actors who gave passionate performances in Hollywood masterpieces such as Charlie Barnett, <1917>, Dean-Charles Chapman of <The King: Henry V>, and Carrie-Anne Moss of <The Matrix> heralds an all-time ensemble.

 

Meanwhile, the Disney+ original series <Acolyte> is scheduled to begin a huge story by releasing episodes 1 and 2 simultaneously on June 5. Released exclusively on Disney+.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