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이채연· ITZY 채령, ‘인싸동 술찌’서 현실 자매 케미 예고..관심 급증

스튜디오 어서오고 신개념 술방 토크쇼, 20일 9화 공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동제 기자
기사입력 2024-03-20

▲ ‘인싸동 술찌’ 이채연· ITZY 채령 <사진출처=스튜디오 어서오고>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현실 자매’ 가수 이채연과 그룹 ITZY 멤버 채령이 <인싸동 술찌>에 출연한다.  

 

20일 WM엔터테인먼트는 “오늘 오후 6시 스튜디오 어서오고에서 공개될 <인싸동 술찌> 9화에서는 현재 활발히 활동중인 이채연과 채령이 만나 한 번도 본 적 없는 현실 자매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고 밝혔다.

 

게스트에게 처음으로 안주 심부름(?)을 시킨 언니 호스트 이채연. 등장하자마자 자신의 조언을 반영하지 않은 언니에게 잔소리 한 동생 이채령. 이러한 ‘찐자매’ 케미 속에 두 사람은 다양한 에피소드를 공개할 예정이다.

 

방송 중 이채연은 대표 소식좌(?)로 거듭난 이채령 덕분에 프링글스 한 통 다 먹을 수 있는지 “나한테 진짜 많이 물어본다”며 “근데 나도 왠지 (한 통 다) 먹어야 된다고 해야 할 것 같다”고 자매로서의 심정을 이야기했다. 더불어 두 사람은 새로운 폭식 기준으로 촬영장을 놀라게 했다고 한다.

 

열띤 경쟁도 돋보였다. 5초 동안 서로에 대해서 알 수 있는 게임을 진행한 것. 가족 중에서도 서로를 가장 아끼는 이채연-이채령 자매이지만, 이번 경쟁만큼은 지지 않겠다는 의지가 돋보였다. 게임의 승부 결과로 볼 수 있는 두 자매의 소주 광고 배틀 또한 이번 회 차의 볼거리 중 하나다.

 

이채연이 진행을 맡은 <인싸동 술찌>는 스튜디오 어서오고의 첫 번째 시리즈 ‘선넘는 맵찔이’에 이어 두 번째로 런칭된 프로그램으로, 헬시 플레저(Healthy Pleasure)’ 트렌드 열풍 속, 고퀄리티 小알콜을 지향하는 신개념 술방 토크쇼다. 

 

강혜원에 이어 ‘부캐 넘버 원’ 개그우먼 이은지 등 다양한 게스트들과 함께 하고 있는 <인싸동 술찌>.

 

특급 게스트들과 함께하는 건강하고 담백한 토크쇼 <인싸동 술찌>가 앞으로 어떤 재미를 선보일지 기대를 얻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Lee Chae-yeon and ITZY Chaeryeong, previewing real-life sister chemistry in ‘Insadong Suljji’…interest surges

 

Welcome to the studio, a new concept drinking room talk show, episode 9 released on the 20th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Real Sisters’ singer Lee Chae-yeon and her group ITZY member Chaeryeong will appear on <In Sadong Suljji>.

 

On the 20th, WM Entertainment announced, “In the 9th episode of <Insadong Suljji>, which will be released at Studio Welcome at 6 PM today, Lee Chae-yeon and Chae-ryeong, who are currently active, will meet and show real-life sister chemistry that has never been seen before.”

 

Lee Chae-yeon, the older sister host, was the first to order a guest to run an errand for snacks(?). Upon her appearance, her younger brother Lee Chae-ryeong nags her older sister for not reflecting her own advice. Amid this ‘true sister’ chemistry, the two are planning to release various episodes.

 

During the broadcast, Lee Chae-yeon said, “I get asked a lot of questions about whether I can eat an entire box of Pringles thanks to Lee Chae-ryeong, who has become a representative newscaster(?),” and added, “But for some reason, I feel like I have to say that I have to eat the whole box.” I talked about my feelings as a person. In addition, the two are said to have surprised the filming set with their new binge eating standards.

 

The heated competition also stood out. We played a game where we could get to know each other for 5 seconds. Although sisters Lee Chae-yeon and Lee Chae-ryeong love each other the most among their family, their determination not to lose in this competition stood out. The soju advertising battle between the two sisters, which can be seen as the result of the game, is also one of the highlights of this episode.

 

<Insadong Suljjji>, hosted by Lee Chae-yeon, is the second program launched by Studio Welcome following its first series, 'Mapjjjili, which crosses the line', and is a program featuring high-quality small alcohol amid the 'Healthy Pleasure' trend craze. It is a new concept drinking room talk show aimed at.

 

Following Kang Hye-won, <Insadong Suljji> is being performed with various guests including ‘Subcharacter Number One’ comedian Lee Eun-ji.

 

Expectations are high for what kind of fun <Insadong Suljji> will present in the future, a healthy and simple talk show with special guests.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