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호주 다녀온 20대 코로나 확진 판정! 항공기 동승 승객 전수 조사…

가 -가 +

서울 윤보미 기자
기사입력 2020-04-14

<호주 브레이크뉴스=서울 윤보미 기자>

 

▲ A씨는 호주에서 13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14일 오전 1시 10분께 자택에 도착했다. 모든 해외 입국자를 3일 이내 검사하도록 한 시 지침에 따라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 검사한 결과 양성 판정이 나왔다.  © 호주브레이크뉴스

 

호주에서 귀국한 20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항공기 동승자 전원에 대해 역학 조사가 실시중이다.

 

광주에서 추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광주에서 확진자가 나온 것은 지난 4일 카타르 입국자가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열흘 만이다.

 

4일 광주시에 따르면 서구에 사는 A(23)씨는 이날 오후 광주에서 28번째로 확진 판정을 받아 전남대병원으로 이송됐다.

 

A씨는 호주에서 13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14일 오전 1시 10분께 자택에 도착했다. 모든 해외 입국자를 3일 이내 검사하도록 한 시 지침에 따라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 검사한 결과 양성 판정이 나왔다.

 

광주지역 확진자 28명 중 신천지 관련자는 9명, 해외 유입 관련자는 18명이며 1명은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보건 당국은 접촉한 부모에게 자가격리 조치를 하고 CCTV, 신용카드 등을 통해 A씨의 동선을 파악하고 있다. 또한 당국은 항공사를 통해 입국 과정의 접촉자도 확인할 예정이다.

 

news2020@aubreaknews.com

 

브레이크뉴스 원문 기사 보기 

https://www.breaknews.com/sub_read.html?uid=724852&section=sc2&section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