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호주 코로나19 방역 조치 대폭 완화! "비행기엔 마스크 없이, 확진자 수는 금요일마다“

미국 뉴욕주 지난 7일, 대중교통 마스크 착용 의무 조치 해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나단 박 기자
기사입력 2022-09-11

[브레이크뉴스 호주=조나단 박 기자]

 

성급한 것 아닐까? 호주가 코로나19 방역 조치를 대폭 완화했다.

 

기내, 마스크 의무 착용조치도 없앴다. 코로나19 일일 보고도 주간 보고로 바꾸기로 했다.

 

10일 호주 ABC 등 보도에 따르면 호주는 매일 발표하던 코로나19 일일 상황 보고서를 9일로 마감하고, 앞으로는 매주 금요일마다 주간 상황 보고서를 발표하는 것으로 변경했다는 것.

 

또 확진자의 자가 격리 기간은 7일에서 5일로 줄었다. 일상 회복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4월 호주 시드니에서 '앤잭 데이'(Anzac Day) 기념행사가 열려 시민들이 호주 국기를 흔들며 퍼레이드를 관람하고 있다.

 

마크 버틀러 보건부 장관은 "이번 조치는 최고 보건 책임자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면서 "주간 보고로 바뀌지만 트렌드 기반 분석과 항바이러스제 복용 현황 등을 포함해 더 많은 내용이 담기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는 최근 호주 내 코로나 유행이 완화하는 상황에서 나온 조치로 풀이된다.

 

한편 앞서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도 2020년부터 해오던 코로나19 일일 보고를 공식적으로 중단한 바 있다.

 

지난달 2일 일간 더시티즌에 따르면 포스터 모할레 남아공 보건부 대변인은 "코로나19의 유행이 완화하고 확진자 수도 줄어들었다"면서 "대신 주간으로 코로나19 감시 데이터를 발표하고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미국 뉴욕주는 지난 7일 대중교통 마스크 착용 의무 조치를 해제했다.

 

캐시 호컬 뉴욕주지사는 이날 회견에서 "현재 코로나19로 인한 입원이 크게 줄었다. 이제 우리의 삶도 정상화돼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에 따라 뉴욕시와 인근 지역에 거주하는 1500만 명의 주민은 뉴욕 메트로폴리탄 교통국(MTA)이 운영하는 지하철과 버스를 마스크 없이 탈 수 있게 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ustralia's COVID-19 quarantine measures have been greatly eased! "There is no mask on the plane, and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is every Friday.“

 

On the 7th, New York, USA, the mandatory wearing of public transportation masks was lifted!

 

[Break News Australia = Jonathan Park]

 

Isn't it too hasty? Australia has significantly eased its COVID-19 quarantine measures.

 

It also eliminated mandatory wearing of masks on board. It was decided to change the daily report of COVID-19 to a weekly report.

 

According to reports such as ABC in Australia on the 10th, Australia has changed its daily COVID-19 situation report to close on the 9th and release weekly situation reports every Friday from now on.

 

In addition, the period of self-isolation of confirmed patients was reduced from 7 days to 5 days. We are speeding up our daily recovery.

  

In April, an "Anzac Day" celebration was held in Sydney, Australia, and citizens are watching the parade waving the Australian flag.

 

Health Minister Mark Butler said, "This measure is supported by top health officials," adding, "It will be changed to a weekly report, but it will include more information, including trend-based analysis and the status of antiviral drugs."

 

This is interpreted as a measure that came from the recent easing of the COVID-19 epidemic in Australia.

 

Meanwhile, South Africa has also officially suspended its daily report on COVID-19, which has been underway since 2020.

 

According to The Citizen on the 2nd of last month, South Africa's Ministry of Health spokesman Foster Mohale said, "The epidemic of COVID-19 has eased and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has decreased," adding, "Instead, we will release COVID-19 surveillance data weekly and closely monitor the situation."

 

In addition, the U.S. state of New York lifted the mandatory wearing of public transportation masks on the 7th.

 

New York Gov. Kathy Hockall said in an interview, "Currently, hospitalization due to COVID-19 has decreased significantly. "Our lives must now be normalized," he said.

 

As a result, 15 million residents in New York City and nearby areas will be able to take the subway and bus operated by the New York Metropolitan Transportation Authority (MTA) without masks.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