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SK에코플랜트 한국동서발전과 호주 태양광사업 추진, "그린수소 선점“

양사가 해외 태양광사업을 개발하고 그 전력으로 그린수소 생산, 국내에 도입!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윤보미 기자
기사입력 2022-05-01

[브레이크뉴스 호주=윤보미 기자]

▲     ©호주브레이크뉴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사장(오른쪽)29일 서울 수송사옥에서 김영문 한국동서발전 사장과 '해외 그린수소 연계 태양광사업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협약서를 함께 들어 보이고 있다. 사진=SK에코플랜트

 

SK에코플랜트가 한국동서발전과 손잡고 해외에서 그린수소 확보에 나선다.

 

SK에코플랜트는 29일 서울 종로구 수송사옥에서 한국동서발전과 해외 그린수소 연계 태양광사업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경일 SK에코플랜트 대표이사 사장은 국내 최고수준의 엔지니어링 역량에 수전해, 태양광 솔루션까지 수소분야 기술 밸류체인을 완비함으로써 그린수소 사업을 선점해 나가겠다고 힘줬다.

 

이번 협약은 양사가 해외 태양광사업을 개발하고 그 전력으로 그린수소를 생산에 국내에 도입하는 것이 포인트다.

 

SK에코플랜트는 수전해 기술, 태양광 기술, 금융조달을 담당하고 한국동서발전은 생산된 그린수소를 구매해 발전원으로 활용한 뒤 기타 수요처에 판매하는 역할을 한다.

 

두 회사가 태양광사업 개발지역으로 삼은 곳은 호주다. 호주는 풍부한 일조량과 넓은 대지기반으로 태양광 발전에 최적지로 평가받고 있다.

 

SK에코플랜트는 올해 안에 공동개발협약(JDA)을 체결하고 호주뿐 아니라 중동 등으로 개발 대상지역을 확대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SK Eco Plant's Korea East-West Power Co., Ltd. and Australia's solar energy business, "Green Hydrogen Preemption"

 

The two companies developed overseas solar energy business, produced green hydrogen with their power, and introduced it into Korea!

 

[Break News Australia = Reporter Yoon Bo Mi]

▲     ©호주브레이크뉴스

  

SK Eco Plant President Park Kyung-il (right)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Kim Young-moon, president of Korea East-West Power, at the transportation office in Seoul on the 29th to jointly develop overseas green hydrogen-linked solar energy business. Photo = SK Eco Plant

 

SK Eco Plant will join hands with Korea East-West Power to secure green hydrogen overseas.

 

SK Eco Plant announced on the 29th that it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Korea East-West Power Co., Ltd. at its transportation office in Jongno-gu, Seoul to "co-develop overseas green hydrogen-linked solar energy business."

 

Park Kyung-il, CEO of SK Eco Plant, said, "We will preoccupy the green hydrogen business by completing the hydrogen technology value chain with the best engineering capabilities in Korea and solar solutions."

 

The point of this agreement is that the two companies develop overseas solar energy businesses and introduce green hydrogen to production in Korea with their power.

 

SK Eco Plant is responsible for procuring water electrolysis technology, solar energy technology, and finance, while Korea East-West Power is responsible for purchasing produced green hydrogen and using it as a power generation source and selling it to other consumers.

 

Australia is the place where the two companies used to develop solar energy businesses. Australia is evaluated as the best place for solar power due to its abundant sunlight and wide land base.

 

SK Eco Plant signed a joint development agreement (JDA) within this year and planned to expand its development target to not only Australia but also the Middle East.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