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진그룹 조원태 "아시아나 인수, 美 경제 기여도 높일 것"

암참 주최 국내 기업환경 세미나 참석...
“대한항공이 공급망 문제 해결에 앞장” 美 인수합병 심사 앞두고 강조!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나단 박 기자
기사입력 2022-04-22

[브레이크뉴스 호주=조나단 박 기자]

  © 호주브레이크뉴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기업결합이 미국 경제에 대한 기여도를 높일 것이라고 힘줬다.

 

조 회장은 21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 주최로 열린 국내 기업환경 세미나 2022’에 참석했다. 그는 코로나19 이전에 대한항공은 연간 290만 명 이상의 승객을 미국으로 수송했다면서 코로나19 이후 양국 경제가 직면한 공급 망 문제 완화를 위해 지난해 기준 대미 화물 수송량을 90만 톤 이상까지 늘리는 등 노력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조 회장은 대한항공이 미국 경제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대한항공이 미국에서 75000개의 직간접 고용을 창출했고 340억 달러 이상의 항공기와 부품을 미국에서 구매했다면서 미국은 가장 중요한 산업 파트너라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대한항공의 인수로 우리나라와 미국 양국의 손실을 막을 수 있다. 아시아나가 운항을 중단할 경우 발생할 손실을 예방하는 것이라며 이미 우리나라 공정거래위원회에서 승인을 받아 인수를 진행 중이고 현재 미국 관련 당국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현재 EU·미국·일본·중국·영국·호주 등 6개국에서 두 항공사의 기업결합 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올해로 4회째를 맞은 주한미국상의 국내 기업환경 세미나에는 한미 정·재계 인사들이 참석해 국내 기업환경과 향후 개선점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행사에는 조 회장을 비롯해 윤석열 정부의 첫 외교부 장관으로 내정된 박진 국민의힘 의원, 존 오소프 미국 조지아주 상원의원, 크리스 델 코르소 주한 미국대사 대리 등이 참석했다.

 

Hanjin Group's Cho Won-tae "Acquisition of Asiana Will Increase U.S. Economic Contribution"

 

Attending the domestic business environment seminar hosted by Amcham...

 

"Korean Air takes the lead in solving supply chain problems" Emphasis ahead of U.S. merger and acquisition review!

 

[Break News Australia = Reporter Jonathan Park]

▲     ©호주브레이크뉴스

Hanjin Group Chairman Cho Won-tae

 

Hanjin Group Chairman Cho Won-tae stressed that the business combination of Korean Air and Asiana Airlines will increase their contribution to the U.S. economy.

 

Chairman Cho attended the "Domestic Business Environment Seminar 2022" hosted by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t the Conrad Hotel in Yeouido, Seoul, on the 21st. Before COVID-19, Korean Air transported more than 2.9 million passengers to the U.S. annually, he said. "We are trying to increase cargo shipments to the U.S. to more than 900,000 tons as of last year to alleviate supply chain problems faced by the two economies after COVID-19."

 

Chairman Cho stressed that Korean Air is contributing greatly to the U.S. economy. Korean Air has created 75,000 direct and indirect employment in the United States and purchased more than $34 billion in aircraft and parts in the United States, he said. "The United States is the most important industrial partner."

 

Asiana Airlines is suffering from financial difficulties, and the acquisition of Korean Air can prevent losses in both Korea and the United States. It is to prevent losses that will occur if Asiana stops operating, he said. "We are already under acquisition with approval from the Korea Fair Trade Commission and are currently waiting for approval from related U.S. authorities."

 

Currently, six countries, including the EU, the U.S., Japan, China, the U.K., and Australia, are conducting business combination screening of the two airlines.

 

Meanwhile, political and business figures from the U.S. and South Korea attended the "Domestic Business Environment Seminar" of the U.S. Awards in Korea, which marks its fourth anniversary this year, to discuss the domestic business environment and future improvements.

 

Chairman Cho, National Assemblyman Park Jin-min, who was appointed as the first foreign minister of the Yoon Seok-yeol government, U.S. Senator John Osoff of Georgia, and U.S. Ambassador to Korea Chris Del Corso attended the event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