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호주 워킹홀리데이’ 한국여성 4명 퇴근길 교통사고로 사망!

농장일 마치고 SUV로 귀가 중 고속도로 진입, 트럭과 충돌!

현지 경찰 부국장 "절대적으로 비극"

경찰 “한국과 달리 차량 좌측통행… 운전자, 다가오는 트럭 못 본 듯”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다니엘 강 기자
기사입력 2022-04-15

[브레이크뉴스 호주=다니엘 강 기자]

ABC뉴스 캡처

 

워킹홀리데이로 호주를 방문한 20대 한국인 여성 4명이 빗길 교통사고로 숨졌다.

 

14일 외교부와 호주 ABC방송 등에 따르면 이들은 13(현지 시간) 퀸즐랜드주 남부 스탠소프의 한 사과농장에서 일을 마친 뒤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타고 귀가하다가 세미트레일러 트럭에 받혀 변을 당했다. 이들은 몇 주 전 워킹홀리데이 비자로 호주에 온 것으로 확인됐다.

 

호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530분경 비가 내리던 퀸즐랜드주 남부 뉴잉글랜드고속도로 진입로에서 이들이 탄 SUV가 고속도로로 들어서다가 뒤에서 오던 세미트레일러와 충돌했다.

 

이 트럭은 SUV를 밀고 150m가량 간 뒤에야 멈춰 섰다. 구급대원 3명과 헬기가 출동해 구조를 시도했지만 4명 모두 현장에서 숨졌다. 트럭 운전자는 경상을 입었다. 이 운전자는 마약·음주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왔다고 경찰은 전했다.

 

호주 경찰은 한국과 달리 차량이 좌측통행을 하는 호주 도로에서 SUV 운전자가 다가오는 트럭을 보지 못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들이 도로에 진입할 때 오른쪽을 봐야 하는데 한국 운전 습관대로 왼쪽만 확인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피해자들과 함께 농장에서 일했던 마이아 페렛 씨는 현지 언론에 내가 함께 퇴근했더라면 사고를 막을 수 있었을 것이라며 항상 웃고 동료들과 즐겁게 이야기 나누는 아름다운 사람들이었다고 안타까워했다.

 

주시드니 한국 총영사관은 “14일 브리즈번 출장소 담당 영사가 현장에서 사망자 신원과 사고 경위를 파악했다향후 사망자들의 국내 유가족 연락, 시신 운구 등 필요한 영사 조력을 적극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Australian Working Holiday" 4 Korean women died in a car accident on their way home!

 

On my way home from farm work, SUV enters the highway, crashes into a truck!

 

Local police deputy director "absolutely tragic"

 

Police "Unlike Korea, the vehicle goes leftDriver, I don't think you saw the truck approaching.“

 

[Break News Australia = Reporter Daniel Kang]

  

Capture ABC News

 

Four Korean women in their 20s who visited Australia on a working holiday died in a rainy road traffic accident.

 

According to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Australian ABC News on the 14th (local time), they were hit by a semi-trailer truck while returning home in a sport utility vehicle after working at an apple farm in Stanthorpe, southern Queensland, on the 13th (local time). It was confirmed that they came to Australia on a working holiday visa a few weeks ago.

 

According to Australian police, SUVs carrying them entered the highway on the driveway of the New England Expressway in southern Queensland at around 5:30 p.m. and collided with a semi-trailer coming from behind.

 

The truck stopped about 150 meters after pushing the SUV. Three paramedics and a helicopter were dispatched to try to rescue, but all four died at the scene. The truck driver was slightly injured. The driver was tested negative for drugs and alcohol, police said.

 

Australian police suspect that unlike South Korea, SUV drivers did not see the approaching truck on the Australian road where the vehicle passes to the left. A police official said, "The victims should look to the right when entering the road, but there is a possibility that they only checked the left side according to Korean driving habits."

 

Maia Ferret, who worked on the farm with the victims, told local media, "If I had left work together, I could have prevented the accident. They were always beautiful people who laughed and talked happily with their colleagues."

 

"The consul in charge of the Brisbane branch identified the deceased and the circumstances of the accident at the site," said the Korean Consulate General in Sydney on the 14th. "We will actively provide necessary consular assistance such as contacting the bereaved families and transporting the bodies.“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