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호주 "외계인 출몰?" 해안에서 발견된 괴생명체...

퀸즐랜드 박물관 관장 "해당 동물이 '주머니여우'임을 확인!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아름 기자
기사입력 2022-04-09

[브레이크뉴스 호주=조아름 기자]

알렉스 탄 인스타그램 캡처

  

호주 해안에 외계 괴생명체로 보이는 동물 사체가 발견됐다. 화제다.

 

호주 현지언론 등에 따르면, 호즈 퀸즐랜드주() 휴양지인 선샤인 코스트에 지난달 29일 털이 빠진 모습으로 모래사장에 휩쓸려온 괴생명체가 포착됐다는 것.

 

이를 발견한 알렉스 탄은 인스타그램에 발견 당시 영상을 올렸다.

 

그는 아침 산책으로 해변에 나와 있는데 기묘한 생명체를 만났다"면서 "털이 빠진 포섬(호주 등에 서식하는 유대류) 같지만 지금까지 봤던 어떤 생물과도 다르다. 외계인 같은 이 작은 녀석이 어떤 생명체인지 알고 싶다"라고 말했다.

 

그가 클로즈업한 영상을 보면 해변에는 손발을 넓게 펼치고 배를 깔고 누워 있는 생명체의 모습이었다. 이 생명체는 털이 없고 등이 갈색 빛인 것 외에는 전체적으로 축 늘어진 상태.

 

연약한 앞발에는 날카로운 손톱이 남아있으며, 꼬리는 쥐처럼 가늘고, 목 끝은 뼈만 앙상하게 드러났다. 두개골은 '파충류'처럼 길게 앞으로 돌출됐다.

 

이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정말 외계인이다" "이건 뭐지?" 등의 반응과 함께 "익사한 캥거루" "왈라비" "코모도드래곤(인도네시아 코모도 섬에 서식하는 대형 도마뱀) 아닐까" 등 다양한 추측을 내놨다.

 

영상이 급속도로 확산되자 퀸즐랜드 박물관 관장은 "해당 동물이 '주머니여우'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호주에서 '포섬(possum)'으로 불리는 주머니여우는 캥거루처럼 주머니에 새끼를 넣어 키우는 유대류로, 호주와 뉴기니 등에 주로 서식한다.

 

Australian "Alien Appearance?" A strange creature found on the coast...

 

Queensland Museum Director "Confirm that the animal is a 'pocket fox'!

 

[Break News Australia = Reporter Cho Ah-reum]

 

Capture of Alexa Instagram

  

A body of an animal that appears to be an alien monster has been found off the coast of Australia. It's a hot topic.

 

According to local media in Australia, a mysterious creature swept onto the sandy beach was spotted on the Sunshine Coast, a resort in Queensland, Hoes, on the 29th of last month.

 

Alex Tan, who found it, posted a video on Instagram at the time of discovery.

 

He said, "I was on the beach for a morning walk and I met a strange creature," adding, "It looks like a hairless foursome (marsupials living in Australia, etc.), but it's different from any living thing I've ever seen." I want to know what kind of creature this little alien is."

 

In the close-up video, he showed a creature lying on a boat with his hands and feet spread out on the beach. The creature is hairless and has a drooping overall except for its brown back.

 

Sharp nails remain on the weak front feet, the tail is as thin as a mouse, and the tip of the neck is only bare. The skull protrudes forward as long as a "reptile."

 

Netizens who watched the video made various speculations, including "It's really an alien," "What is this?" and "Drowned kangaroo," "Wallaby," and "Komodo Dragon (a large lizard living on Komodo Island in Indonesia)."

 

As the video spread rapidly, the director of the Queensland Museum said, "We confirmed that the animal was a 'pocket fox'." Pocket foxes, called "possum" in Australia, are marsupials that raise their young in their pockets like kangaroos, and live mainly in Australia and New Guinea.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