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화디펜스, K-9 자주포 호주공장 착공식! 모리슨 총리 참석...

국내 방산기업 첫 해외 생산기지, 2024년 완공 후 자주포 30문·탄약장갑차 13대 생산!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다니엘 강 기자
기사입력 2022-04-09

[브레이크뉴스 호주=다니엘 강 기자]

K-9 자주포

 

호주 현지에서 국산 K-9 자주포와 탄약운반장갑차를 생산하는 공장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 건설된다. 한화디펜스는 8(현지시간) 호주 빅토리아주 질롱시에서 한화장갑차 생산센터(H-ACE)가 들어선다는 것.

 

착공식에는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가 직접 참석했고, 강은호 방위사업청장, 손재일 한화디펜스 대표이사 등도 자리를 함께 했다.

 

H-ACE는 국내 방산기업이 해외에 건설하는 첫 생산기지로 질롱시에 있는 아발론 공항 내 15부지에 들어선다.

 

32000m²크기의 생산공장과 1.5km 길이의 주행트랙 및 시험장, 도하 성능시험장, 사격장, 연구개발(R&D) 센터 등이 들어서며, 호주 현지 협력업체 공장들도 입주할 예정이다.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가운데)를 비롯한 한국과 호주 양국 관계자들이 8(현지시간) 호주 빅토리아주 질롱시에서 열린 한화장갑차 생산센터(H-ACE) 착공식에서 첫 삽을 뜨고 있다. 질롱=국방부공동취재단

 

2024년 완공되는 이 공장에선 한국산 K-9 자주포의 호주형 모델인 AS9 헌츠맨(Huntsman) 30문과 AS10 방호탄약운반 장갑차 15대가 생산되며 2027년까지 호주 육군에 납품될 예정이다.

 

한화디펜스와 호주 정부는 지난해 121조원 규모의 1차 자주포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호주 육군은 2020년대 후반 2차 자주포 도입과 자주포 업그레이드 사업 추진도 검토 중이다.

 

이와 함께 올해 발표가 예정된 호주 미래형 보병전투장갑차 사업 결과에 따라 한화디펜스가 개발한 레드백(Redback) 장갑차의 대규모 생산도 H-ACE에서 이뤄질 수 있다.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가 8(현지시간) 호주 빅토리아주 질롱시에서 열린 한화장갑차 생산센터(H-ACE) 착공식에서 K-9자주포 내부에 앉아 웃고 있다. 질롱=국방부공동취재단

 

이날 착공식엔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를 비롯해 강은호 방위사업청장, 손재일 한화디펜스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모리슨 총리는 현장 연설에서 인도·태평양지역 안보에서 한국과의 협력은 매우 중요하다면서 그런 면에서 오늘 착공식은 양국이 구축해 온 협력을 상징하며 불확실한 시기에 사업협력을 한다는 것은 그만큼 신뢰를 쌓았다는 뜻이라고 강조했다.

 

손재일 대표이사는 국내 방산기업 최초로 해외 생산기지를 확보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K-방산을 이끄는 선두주자로서 글로벌 수출 역량을 강화하고 국격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anwha Defense Commences Groundbreaking Ceremony for K-9 Self-propelled Port Australian Plant Prime Minister Morrison is here...

 

Korea's first overseas production base, 30 self-propelled guns and 13 ammunition armored vehicles after completion in 2024!

 

[Break News Australia = Reporter Daniel Kang]

K-9 self-propelled gun

 

It held a groundbreaking ceremony for a factory that produces Korean K-9 self-propelled guns and ammunition carrying armored vehicles in Australia. The construction of Hanwha Defense will build a Hanwha Armored Car Production Center (H-ACE) in Geelong, Victoria, Australia on the 8th (local time).

 

Australian Prime Minister Scott Morrison attended the groundbreaking ceremony in person, while Kang Eun-ho, head of the Defense Acquisition Program Administration, and Sohn Jae-il, CEO of Hanwha Defense, also attended the ceremony.

 

H-ACE is the first production base built overseas by a domestic defense company and will be built on 150,000 square meters of land at Avalon Airport in Geelong.

 

A 32,000-square-meter production plant, a 1.5-kilometer-long driving track and test site, a Doha performance test site, a shooting range, and a R&D center will be built, and factories of local Australian partners will also move in.

Australian Prime Minister Scott Morrison (center) and other officials from South Korea and Australia are making their first shovel at the groundbreaking ceremony of the Hanwha Armored Car Production Center (H-ACE) in Geelong, Victoria, Australia, on the 8th (local time). Geelong = Joint Defense Coverage

 

The plant, which will be completed in 2024, will produce 30 AS9 Huntsman, an Australian model of the Korean K-9 self-propelled gun, and 15 AS10 protective ammunition transport armored vehicles and will be delivered to the Australian Army by 2027.

 

Hanwha Defense and the Australian government signed the first contract to supply 1 trillion won worth of self-propelled artillery in December last year. The Australian Army is also considering introducing the second self-propelled artillery and promoting a self-propelled artillery upgrade project in the late 2020s.

 

In addition, large-scale production of Redback armored vehicles developed by Hanwha Defense could be carried out at H-ACE depending on the results of the Australian Future Infantry Combat Armored Vehicle project scheduled to be announced this year.

Australian Prime Minister Scott Morrison sits inside the K-9 self-propelled gun at the groundbreaking ceremony of the Hanwha Armored Vehicle Production Center (H-ACE) in Geelong, Victoria, Australia, on the 8th (local time). Geelong = Joint Defense Coverage

 

Australian Prime Minister Scott Morrison, Defense Acquisition Program Administration Director Kang Eun-ho and Hanwha Defense CEO Son Jae-il attended the groundbreaking ceremony.

 

Prime Minister Morrison said in an on-site speech, "Cooperation with South Korea is very important in India-Pacific security. In that sense, today's groundbreaking ceremony symbolizes cooperation that the two countries have built up trust in uncertain times.

 

CEO Son Jae-il said, "It is very meaningful to secure overseas production bases for the first time as a defense company in Korea," adding, "As a leader in K-defense, we will do our best to strengthen global export capabilities and enhance national prestige."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