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BTS와도 작업, 세계적인 팝스타 라우브, 새 싱글 'All 4 Nothing' 발매!

라우브, 자신을 스토리 텔러라고 소개! 음악에 진솔한 감정과 이야기를 담았다는 평가...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나단 박 기자
기사입력 2022-04-08

[브레이크뉴스 호주=조나단 박 기자]

 

세계적인 팝스타 라우브가 신곡으로 돌아온다. 사진 = 유니버설뮤직 제공 

 

BTS와도 작업했던 세계적인 팝스타 라우브(Lauv)8일 새 싱글 'All 4 Nothing(I'm So In Love)(올 포 낫띵(아임 소 인 러브))'를 발매한다.

 

라우브는 지난 1월 발매한 싱글 '26'에 이어 3개월 만에 새 싱글을 발매하며 컴백한다.

 

이와 함께 이날 오후 1(한국시각) 뮤직비디오를 전 세계에 공개한다. 이번 뮤직비디오는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와 도자 캣(Doja Cat) 등의 뮤직비디오 연출을 맡았던 한나 럭스 데이비스(Hannah Lux Davis)가 맡았다.

 

라우브는 'I Like Me Better(아이 라이크 미 베터)', 'Paris In The Rain(파리 인 더 레인)'을 비롯해 호주의 팝 스타 트로이 시반(Troye Sivan)과 함께한 싱글 'i'm so tired...(아임 소 타이얼드...)' 등을 작업했다.

 

또 방탄소년단(BTS)'Who()', 'Make It Right(메이크 잇 라이트)'도 함께 작업하며 해외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인기 팝스타로 자리 잡은 미국의 뮤지션이다.

 

자기 자신을 스토리 텔러라고 소개하는 만큼 항상 음악에 자신의 진솔한 감정과 이야기를 담았다는 평가.

방탄소년단(BTS)'Who()', 'Make It Right(메이크 잇 라이트)'도 함께 작업하며 해외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인기 팝스타로 자리 잡은 미국의 뮤지션 라우브.

 

라우브는 이번 싱글 'All 4 Nothing(I'm So In Love)'에 대해 "자기 자신을 사랑하는 법을 아직 배우는 중인 불안정한 상태에서 느끼는 진실한 사랑에 대한 고민을 담았다.“라면서 혹시나 자신의 불안함이 관계를 망치지 않을까 걱정하지만, 결국엔 사랑으로 극복하는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라우브는 그동안 'I Like Me Better', 'i'm so tired' 등의 글로벌 히트곡들로 100억 회 이상의 스트리밍 돌파 및 멀티 플래티넘을 달성하기도 했다.

 

또한 라우브는 'All 4 Nothing(I'm So In Love)' 발매에 이어 오는 8월 두 번째 정규 앨범 'All 4 Nothing' 발매를 예고해 새로운 앨범을 기다리는 팬들의 많은 기대를 얻고 있다.

 

 

Working with BTS, global pop star Lauv released his new single "All 4 Nothing"!

 

Lauv, introduce yourself as a storyteller! It's an evaluation that you put your honest feelings and stories into music.

 

[Break News Australia = Reporter Jonathan Park]

 

World-renowned pop star Lauv will return with a new song. Photo = Universal Music Available

  

Lauv, a world-renowned pop star who also worked with BTS, will release a new single "All 4 Nothing (I'm So In Love)" on the 8th.

 

Lauv will make a comeback with a new single in three months following the single "26" released in January.

 

At the same time, the music video will be released to the world at 1 p.m. (Korea time). The music video was directed by Hannah Lux Davis, who directed music videos such as Ariana Grande and Doja Cat.

 

Lauv worked on "I Like Me Better" and "Paris In The Rain" as well as the single "i'm so tired..." with Australian pop star Troye Sivan.

 

He is also an American musician who has become a popular pop star not only abroad but also in Korea, working with BTS (BTS), Who (Who) and Make It Right.

 

As he introduces himself as a storyteller, he always puts his true feelings and stories into music.

American musician Lauve, who has also worked with BTS (BTS), "Who" and "Make It Right," and has become a popular pop star not only abroad but also in Korea.

 

Lauv wrote of his single "All 4 Nothing (I'm So In Love)" about his worries about true love in a state of instability that he is still learning to love himself."I'm worried that my anxiety might ruin the relationship, but I wanted to talk about overcoming it with love in the end," he said.

 

Lauv's "I Like Me Better", "I'm So Tired"...' It also achieved more than 10 billion streaming hits and multi-platinum with global hits such as those.

 

In addition, Lauv announced the release of his second full-length album "All 4 Nothing" in August following the release of "All 4 Nothing (I'm So In Love)," drawing much expectation from fans waiting for the new album.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호주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